총 게시물 1,315건, 최근 0 건
   
[자치/행정]

김윤근 예비후보 불공정 경선에 경선 포기선언

기사작성 : 김종수기자 기사작성날짜 : 2018-04-09 (월) 17:49

 

김윤근 예비후보 불공정 경선에 경선 포기선언

- ‘불공정경선마지막 남은 보수의 희망마저 사라져 -

 

 

꾸미기_12120180409_140423_북신동.jpg

통영시장 선거 출마를 선언하고 자유한국당 경선을 신청한 김윤근 예비후보가 9일 오후 기자회견을 열고 경선 보기를 발표했다.

김윤근 전 도의장은불공정경선에 대한 파열음이 전국 곳곳에서 들리고 있다고 말하고 특정후보를 점 찍어두고 들러리 세우는 이번 경선에 참여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제 자유한국당은 국정농단 사태로 헌정사상 최초 대통령탄핵이라는 전대미문의 사건을 겪으며, 수많은 비난과 질타를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반성의 모습은커녕 이번 지방선거에도 특권을 남용해 아직도 적폐행위를 멈추지 않고 있다며 반성과 성찰 없는 자유한국당은 보수의 참모습마저 상실했다며 울먹이듯 말했다.

김윤근 전 도의장은 전 35년간 수많은 고난과 역경 속에서도 당을 굳건히 지켜왔으며 도의원 4선과 도의회 의장으로서 의리와 신뢰의 정치를 펼쳐왔다고 자부하지만 오늘은 우리 통영에서 마지막 남은 보수의 희망마저 사라진 날이라고 선언했다.

더하여 공정한 심판을 보아야 하는 위치에 있는 사람이 오히려 특정인의 코치 역할을 하고 있다며 이번 경선은 모범답안지를 주고 시험을 치르는 격이라며 이런 경선에 동참 할 수 없어 경선 포기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또한 이후 입장 문제는 모든 가능성을 고려 중이며 탈당과 무소속 출마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허락 없이 무단 복제, 재배포를 금합니다.>



이름 패스워드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Copyright ⓒ 통영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제호:통영문화투데이 | 발행소:  경남 통영시 안개3길 55-9 |  등록일: 2013년 3월25일 |  발행일 :  2013. 03. 30 | 제보전화: 055)646-7773  |

명칭: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216 |  발행인 | 편집인:  김종수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종수  E_mail :  tynews@nate.com